창덕궁·세빛섬 배경 가상공간 '버추얼 서울'서 국제행사 열린다
상태바
창덕궁·세빛섬 배경 가상공간 '버추얼 서울'서 국제행사 열린다
  • thomas yi
  • 승인 2021.07.20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제공)© 뉴스1

서울시는 서울관광재단과 창덕궁, 세빛섬, DDP 등 서울의 랜드마크를 배경으로 조성한 3D 가상행사 플랫폼 '버추얼 서울'에서 전 세계인이 모이는 국제행사가 연이어 열린다고 20일 밝혔다.

21~22일 양일간 8개국 기업회의·인센티브 관광 관계자 81명을 초청한 행사가, 22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는 전 세계 92개국 2000명의 약학대 학생이 모이는 대규모 국제약학대학생연합 세계총회가 '버추얼 서울'에서 열린다. 특히 약학대학생연합 세계총회는 민간이 '버추얼 서울' 플랫폼으로 온라인 국제회의를 활용한 첫 사례다.

'버추얼 서울'은 창덕궁, 세빛섬, DDP 등 서울의 주요명소 5곳을 행사장으로 구현해 만든 가상공간이다. 마치 현장에서 직접 행사를 여는 것과 같은 효과를 자아낸다. '버추얼 서울'처럼 국제행사 개최는 물론 도시 마케팅 기능까지 갖춘 가상 플랫폼을 구축한 도시는 서울이 처음이다.

서울시는 비대면 시대 최첨단 정보기술(IT)기술과 결합한 가상 플랫폼을 통해 랜선으로 만나는 서울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아울러 전 세계인과의 만남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위축된 마이스(MICE) 산업을 재도약시킬 방침이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8개국 기업회의·인센티브 관광 관계자 81명을 초청해 국내 마이스 업계와 매칭 하는 '2021 버추얼 마이스 쇼: 서울 라이브 온'을 21일~22일 연다. '언제나 연결돼 있는 서울'을 슬로건으로 서울과 해외 MICE 기업을 잇는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이 마이스 산업 육성을 위해 설립한 민관협력체 '서울마이스얼라이언스'(SMA) 회원 26개사가 이에 참여한다.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관광수요가 높은 8개국 바이어 81개사가 참가해 총 107개사가 모인다.

행사의 메인 프로그램인 'B2B(Business to Business) 트래블 마트'에서는 SMA 회원사와 해외 바이어 간 일대일 화상 비즈니스 상담이 이뤄진다. 국내 마이스 기업이 자사 상품을 홍보할 수 있는 'SMA 피칭 세션'도 열린다. 서울시가 마이스 업계에 지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라이브쇼처럼 소개하는 '서울 브랜드 쇼케이스'도 마련됐다.

'버추얼 서울'을 통해 서울을 랜선으로 체험해볼 수 있는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준비됐다. 서울 유명 호텔, 컨벤션 센터, 유니크 베뉴 등 49개소를 360도 가상현실(VR) 영상으로 제작해 직접 방문하지 못하는 해외 바이어들이 서울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도록 답사 프로그램을 만들었다.

서울광장을 배경으로 한 윷놀이 게임, 경복궁을 배경으로 한 김밥 만들기 등 '버추얼 서울'을 활용한 게임 '서울 플레이그라운드'도 바이어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시는 내다봤다.

22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개최되는 '제66회 국제약학대학생연합 온라인 세계총회'의 경우 서울시가 무상으로 개방한 '버추얼 서울'을 민간이 활용하는 첫 국제회의다. '제66회 국제약학대학생연합 온라인 세계총회'는 가상공간 '버추얼 서울'과 동국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Zoom으로 병행 개최한다.

전 세계 92개국, 50만 명의 약학대학생이 활동하는 국제약학대학생연합(IPSF)이 주최하는 세계총회로, 약 2000명(외국인 1800명, 내국인 200명)의 약학대학생들이 '버추얼 서울'에서 만난다.

'변화하는 미래시대 약사의 역할'을 주제로 미래 약학 연구자 포럼, 교육·과학 심포지엄, 해커톤 멘토링, 워크숍 등 다양한 프로그램를 개최한다.

조미숙 서울시 관광정책과장은 "대면만남이 중요한 마이스 산업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되고 있지만 IT 강국의 이점과 매력적인 MICE 도시 이미지를 살려 랜선에서 만나는 MICE 서울을 적극 홍보하고 있다"며 "서울 MICE 산업이 비대면·첨단기술과의 결합으로 빠르게 회복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