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서울 모든 초등학교에 '스마트올 AI 수학' 무상 지원
상태바
웅진씽크빅, 서울 모든 초등학교에 '스마트올 AI 수학' 무상 지원
  • 이새연
  • 승인 2021.09.10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이사(왼쪽)와 조희연 서울특별시 교육감(오른쪽)이 9일 서울시 종로구 서울특별시교육청에서 '인공지능 기반 학습사업을 위한 스마트올 AI 학교 수학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웅진씽크빅 제공) /2021.09.09 ​© 뉴스1


웅진씽크빅과 서울특별시교육청은 업무협약을 맺고 '스마트올 AI 학교 수학'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웅진씽크빅은 이번 협약에 따라 서울시교육청 소속 초등학교에 스마트올 AI 학교 수학을 무상 지원할 계획이다.

스마트올 AI 학교 수학은 웅진씽크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학습결손을 해결하기 위해 개발한 AI기반 수학교육플랫폼이다.

선생님들이 스마트올 AI 학교 수학을 활용하면, 학습관리시스템(LMS)을 통해 학생들의 수준과 진도 등을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다. 오프라인은 물론 온라인 수업에서도 효율적으로 학급을 관리할 수 있으며, AI가 학생 개인별 학습 성취도와 수준에 맞춰 문제풀이와 오답노트를 제공한다.

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는 "장기화된 원격수업으로 학생들의 학습격차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서울시 많은 초등학교 선생님과 학생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라며 "스마트올 AI 학교 수학을 통해 선생님이 아이들의 학습현황을 한 눈에 확인해 수월하게 학급을 관리하고, 학생들도 수학에 흥미를 잃지 않고 학업을 실천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희연 서울특별시 교육감은 "학생들이 AI 맞춤형 학습플랫폼을 활용해 수학의 위계적 특성으로 생기는 학습의 속도와 개인별 편차를 극복하고 수학 기본 역량을 갖추어 갈 것으로 기대된다"며 "교원의 학습 지도를 지원하는 AI 맞춤형 보조 도구의 현장 적용 가능성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