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광주 평동3차산단에 호남권 최대 첨단물류센터 착공
상태바
쿠팡, 광주 평동3차산단에 호남권 최대 첨단물류센터 착공
  • 이재성
  • 승인 2021.09.28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용섭 광주시장이 28일 오전 광산구 평동3차산업단지에서 열린 '쿠팡㈜ 광주첨단물류센터' 기공식에 참석해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이사, 김삼호 광산구청장, 조석호 광주시의회 부의장 등 내빈들과 공사 시작을 알리는 터치버튼을 누르고 있다.(광주시 제공)2021.9.28/뉴스1 © News1

이커머스 업계 선도기업 쿠팡㈜이 광주에 호남권 최대 규모의 첨단물류센터를 건립한다.

쿠팡은 28일 오전 평동3차산업단지에서 이용섭 광주시장,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이사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쿠팡㈜ 광주첨단물류센터' 기공식을 개최했다.

쿠팡의 이번 투자는 광주시가 그동안 공 들여 추진해온 투자유치 노력의 결실이다.

쿠팡은 지난해 9월 광주시와 2000여억원을 투자해 평동3차 산업단지에 첨단물류센터를 건립하고 2000여명의 고용을 창출하는 내용의 '광주상생형 일자리 뉴딜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쿠팡은 최근 1단계 냉동·냉장창고 건립에 이어 2단계로 평동3차산단에 건축 연면적 16만8132㎡(약 5만평)의 최첨단시스템을 갖춘 물류센터를 건립한다.

물류센터는 호남권 최대 규모로 2023년 상반기 준공 예정이다. 물류센터가 완공되면 2000명 이상 안정적인 지역 일자리가 생긴다.

여성·중장년층을 중심으로 지역민을 우선 고용하고 지역의 중소기업·소상공인과 동반성장의 가치 실현 등 지역 내 투자 유발 효과가 클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박대준 쿠팡 신사업부문 대표이사는 "광주시가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주신 덕분에 쿠팡 광주물류센터를 착공해 호남권은 물론 남부지역 고객들에게 더 좋은 '로켓배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지역경제 활성화와 양질의 고용 창출, 호남지역의 우수 소상공인 지원 등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 발전하는 토대가 되겠다"고 밝혔다.

이용섭 시장은 "광주시는 안정적인 근로환경과 지속가능한 고용시장을 만들면서 노동이 존중받고 기업하기 좋은 노사상생도시 실현을 위해 정책과 제도로 적극 뒷받침 하겠다"면서 "쿠팡이 우리지역 중소기업·소상공인들과 상생하며 세계적인 이커머스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