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연세의료원 협력 건강보험 빅데이터 분석센터' 개소
상태바
건보공단 '연세의료원 협력 건강보험 빅데이터 분석센터' 개소
  • 정희
  • 승인 2022.05.24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도태 제9대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국민건강보험공단 제공) 2022.1.3/뉴스1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강도태)과 연세의료원(의료원장 윤동섭)이 23일 연세의료원 미래관(서울시 서대문구)에 '연세의료원 협력 건강보험 빅데이터 분석센터'를 개소한다고 밝혔다.

'연세의료원 협력 건강보험 빅데이터 분석센터'는 공단과 연세의료원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신(新)개념 건강보험 연구데이터 지원센터 모델로, 28석 규모(연세의료원 소속 교직원 대상)로 운영된다.

앞서 공단은 의료데이터 활용을 통한 부가가치 창출 극대화를 위해 보건복지부 선정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중 공단 연구용 DB 수요 상위 기관인 연세의료원을 협력기관으로 선정했다.

양 기관은 ‘공단-연세의료원 빅데이터 분석·협력센터 설치 및 공동운영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지난 5개월간 긴밀하게 협력했고 마침내 분석센터를 이날 개소할 수 있었다.

올해 4월에 성공적으로 개소한 '서울대학교병원 협력 건강보험 빅데이터 분석센터'에 이어서 연세의료원 협력 분석센터도 임상데이터와 건강보험 빅데이터의 연계를 통해 보건의료 데이터 연구 생태계를 선도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강도태 공단 이사장은 "의료데이터 중심병원인 연세의료원과의 분석센터 공동 운영으로 보건의료 빅데이터 기반 연구가 활성화되고 새 정부 국정과제인 ‘바이오·디지털 헬스 글로벌 중심국가 도약’에도 기여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연세의료원 윤동섭 의료원장도 "데이터 3법 개정으로 가능해진 건강보험 빅데이터와 연세의료원 고품질 임상데이터 연계를 적극적으로 추진, 수준높은 융합 연구가 더욱 활발하게 이뤄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분석센터 좌석은 공단 건강보험 자료공유서비스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할 수 있으며, 분석센터는 연세의료원 소속 교직원 전용석으로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