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맞춤형 금융 혜택 제공"…LGU+, 대안신용평가모형 개발
상태바
"맞춤형 금융 혜택 제공"…LGU+, 대안신용평가모형 개발
  • 이새연
  • 승인 2022.06.20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U+ 로고(LGU+ 제공) © News1


개인사업자가 보다 많은 금융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LG유플러스가 통신사·카드사·신용평가사의 데이터를 결합한 대안신용평가 서비스를 출시한다.

20일 LG유플러스는 KB국민카드·한국평가데이터와 함께 개인사업자 대상 대안신용평가 모형 개발을 위한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사가 함께 개발하는 이번 평가모형은 ΔLG유플러스의 통신정보 ΔKB국민카드의 카드매출정보 Δ한국평가데이터의 신용정보 등을 결합한다.

특히 각사가 보유하고 있는 데이터 분석, 금융상품 개발, 신용평가모형 개발 등의 역량을 집약해 기존 평가모형과의 차별화를 꾀한다는 구상이다.

3사는 올해 안으로 평가모형을 개발해 개인사업자를 위한 대안신용평가 서비스를 개시할 계획이다. KB국민카드는 이번 협력으로 소상공인 등 개인사업자에게 특화된 금융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이번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출시되면 개인사업자가 더 낮은 금리로 금융 상품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나아가 고금리 시대에 사업 운영자금을 마련해야 하는 전체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개선하는 데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란 전망을 내놨다.

전경혜 LG유플러스 AI·데이터 프로덕트 담당(상무)는 "기존 신용평가 체계에서는 많은 금융 혜택을 누리지 못했던 개인사업자 고객들께 이번 대안신용평가 서비스가 실질적인 금융 혜택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새로운 시작점이 되었으면 한다"며 "특히, 소상공인들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 속에서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하실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 개발 및 발전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