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디지털재단, 'AI 하수관로 결함탐지'로 '인텔리전스 대상'
상태바
서울디지털재단, 'AI 하수관로 결함탐지'로 '인텔리전스 대상'
  • 정희
  • 승인 2022.06.23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텔리전스 대상(서울시 제공).© 뉴스1


서울디지털재단은 '인텔리전스 대상'에서 인공지능(AI) 하수관로 결함탐지 시스템으로 지능형 서비스 단체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인텔리전스 대상은 매년 한국지능정보시스템학회에서 지능정보시스템을 기반으로 사회와 기술변화에 앞장선 단체·개인에게 주는 상이다. 올해는 산업통상자원부, 국제전자상거래연구원(ICEC) 등이 공동으로 주최했다.

기존 하수관로 결함 탐지는 서울 전역 9000㎞에 달하는 원형 하수관로 CCTV 영상자료를 검사관이 일일이 육안으로 판독하는 방식이었다.

하지만 '인공지능 기반 하수관로 결함탐지 시스템'을 활용하면 결함 탐지의 정확성을 높이고, 판독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수 있다.

강요식 서울디지털재단 이사장은 "비대면 문화가 일상화되며 사회와 경제 전반에 디지털 전환이 앞당겨지고 있다"며 "재단은 지능형 서비스의 활용을 지원하고 서울시가 강조하는 '약자와의 동행'을 위해 시민 누구나 소외됨 없이 디지털 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