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中企 혁신바우처 120억원 추가 지원…"제조업 혁신역량 강화"
상태바
중기부, 中企 혁신바우처 120억원 추가 지원…"제조업 혁신역량 강화"
  • 이새연
  • 승인 2022.06.23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도화서비스 바우처 사업 메뉴판(중소벤처기업부 제공) © 뉴스1

중소벤처기업부가 20억원의 고도화서비스 바우처와 100억원의 지역단위자율형 바우처 등 총 120억원 규모의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2차 사업을 신설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같은 내용의 2022년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사업 2차 지원계획을 통합 공고한다고 24일 밝혔다.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사업은 2020년부터 추진한 사업으로 제조 중소기업 혁신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일반 및 재기컨설팅 바우처와 탄소중립 경영혁신 바우처 지원으로 나눠 컨설팅, 기술지원,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원대상은 최근 3개년 평균 매출액 120억원 이하의 제조 소기업이며 1차 사업은 498억원 규모로 일반 및 재기컨설팅, 탄소중립 경영혁신 바우처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고도화서비스 바우처는 사업화 역량강화를 위해 2020년~2021년 혁신바우처 사업 시제품 제작지원을 받은 업체를 대상으로 시제품의 성능 향상과 사업화 추진을 지원할 예정이다.

고도화서비스 바우처를 통해 컨설팅, 기술지원, 마케팅 등 3개 분야 10개 서비스로 이뤄진 메뉴판에서 원하는 서비스 프로그램과 수행기관을 선택해 맞춤형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또 지역단위자율형 바우처는 지역별 육성 필요산업의 밸류체인 내에 있는 기업의 성장 지원을 위해 13개 지방청에서 지원대상 및 서비스 프로그램 등을 자율적으로 설계해 지원할 계획이다.

6월부터 순차적으로 13개 관할 지방중소벤처기업청 누리집을 통해 2차 사업공고가 진행될 계획이다. 최종 선정된 기업에게 기업당 최고 5000만원 한도에서 평균 매출액 규모에 따라 바우처 발급금액의 50~90%를 차등 지원한다.

전세희 중기부 지역혁신정책과장은 "급변하는 경영환경 속에서도 제조 중소기업이 혁신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혁신바우처 사업에 여러 신규 프로그램을 신설해 적극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제조 중소기업이 시장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지도록 정책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