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IT 역할 중요…디지털전환 3년내 이행"
상태바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IT 역할 중요…디지털전환 3년내 이행"
  • thomas yi
  • 승인 2019.11.05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경기도 의왕시 NH통합IT센터에서 열린 '농협은행 IT부문 디지털전환 추진전략 보고회'에서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앞줄 왼쪽부터), 이원삼 농협은행 IT부문 부행장, 남영수 농협은행 디지털금융부문 부행장 등 임직원들이 농협금융 DT 추진전략의 성공적인 이행을 다짐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NH농협금융그룹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김도엽 기자 =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은 "사업 부문별 디지털전환(DT·Digital Transformation) 추진 전략의 이행은 IT부문의 적극적인 협조와 협력이 필요하다"며 "사업 부문별로 상호 긴밀히 협력해 농협금융 DT 추진 3개년 계획이 차질 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강조했다.

김 회장은 5일 경기도 의왕시 NH통합IT센터에서 금융지주 및 은행의 IT·디지털·기획 담당 임직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협은행 IT부문 DT 추진전략 보고회'를 개최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번 보고회는 지난달 28일 농협금융의 ‘DT비전 선포’에 이어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IT부문의 DT추진전략과 IT거버넌스 대응을 점검하고 관련 임직원과의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김 회장은 농협은행 IT부문의 DT 추진전략을 점검하고, 직원과의 토론을 통해 Δ사업부서-IT간의 경계를 허무는 애자일(Agile) 활성화 Δ클라우드, 빅데이터 등 신기술 대응 Δ디지털 인재양성 등에 박차를 가해 달라고 주문했다.

김 회장은 "IT부문의 DT 추진계획이 '사람 중심의 디지털 농협금융'이라는 비전에 맞게 잘 수립됐다'며 '테크 기업과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빅블러(Big Blur)' 시대에 IT부문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농협금융이 추진 중인 DT 3개년 계획은 앞으로 디지털 인프라 구축에 1조2000억원, 전 직원의 10%에 해당하는 전문인력 2300명 양성, 조직문화 혁신을 위한 애자일(Agile) 조직 50여개 운영 등이다.

앞서 김 회장은 DT 3개년 계획을 발표하며 '사람 중심의 디지털 농협금융'이라는 비전 아래 Δ고객경험 혁신 Δ오퍼레이션 디지털화 Δ디지털 신사업 진출 Δ실행중심의 인프라 구축 등 4대 과제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