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부천병원, 미얀마 의사 연수 수료식…'의료발전 견인 기대'
상태바
순천향대 부천병원, 미얀마 의사 연수 수료식…'의료발전 견인 기대'
  • thomas yi
  • 승인 2019.11.22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4차 미얀마 의사 연수 수료식 및 임상연구 발표회(순천향대 부천병원 제공)© 뉴스1


(부천=뉴스1) 정진욱 기자 = 순천향대 부천병원(병원장 신응진)은 21일 순의홀에서 '제4차 미얀마 의사 연수 수료식 및 임상연구 발표회'를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과 순천향대학교 중앙의료원 한미얀마봉사회(회장 장안수)는 매년 3명의 미얀마 의사를 초청, 1년 동안 무료 연수와 숙소를 제공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신응진 병원장은 이날 연수를 마친 3명의 미얀마 의사에게 수료증과 수료패를 증정하고, 청진기와 순천향대 배지를 선물했다. 수료식 후에는 미얀마 의사들이 1년간 진행한 임상 연구 결과를 각각 발표했다.

장안수 한미얀마봉사회장은 "지금까지 총 12명의 미얀마 의사가 무료 초청 연수를 통해 선진 의술을 배웠다"며 "이번 경험을 토대로 미얀마에서 현지 의료 발전과 국민 건강 증진에 힘써달라"고 당부했다.

신응진 병원장은 "과거 우리나라 젊은 의사들이 미국과 유럽 등에서 선진 의술을 배워 지금은 세계적인 수준에 이르렀다"며 "연수를 마친 의사들이 고국으로 돌아가 환자들을 위해 봉사하는 삶을 살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