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저축은행 모바일뱅킹 앱 '웰뱅' 업계 첫 100만 다운로드 돌파
상태바
웰컴저축은행 모바일뱅킹 앱 '웰뱅' 업계 첫 100만 다운로드 돌파
  • 박문숙
  • 승인 2019.12.27 1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웰컴저축은행은 27일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웰컴디지털뱅크(웰뱅)의 다운로드 수가 100만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웰뱅은 지난해 4월 웰컴저축은행이 출시한 저축은행 최초 모바일 앱으로 '잔돈모아올림 적금 상품' 등의 상품 출시를 통해 시장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또 웰뱅 출시 이후 무료로 사업자매출조회 서비스를 제공 중이며 외환송금, 체크카드 없이 ATM기기에서 출금 등을 포함해 기존과 차별화된 서비스로 경쟁력을 끌어올렸다.

실제로 웰뱅을 이용하는 고객의 80%가 20~40대 고객이며, 90% 이상의 고객이 웰뱅을 통해 웰컴저축은행의 금융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웰컴저축은행측은 웰뱅에서 이뤄진 간편이체 누적거래액만 2조2500억원을 넘어섰다고 전했다.

또 현재 웰뱅에서 제공하는 모든 서비스에는 수수료과 부과되지 않는다. 웰컴저축은행 관계자는 "무료 수수료 정책으로 현재까지 고객에게 10억원 이상의 혜택이 돌아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웰컴저축은행은 올해 선보인 웰컴디지털뱅크 2.0 업그레이드 버전에 그치지 않고 이어 내년에는 웰컴디지털뱅크 3.0으로의 플랫폼 확장을 계획 중이다. 웰컴저축은행 관계자는 "그동안 웰뱅은 저축은행업계의 '메기'로서 충분히 활약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는 본격적으로 디지털 트렌드를 이끄는 플랫폼 금융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