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지자체와 손잡고 지역 지식재산 보호 나선다
상태바
특허청, 지자체와 손잡고 지역 지식재산 보호 나선다
  • 홍용석
  • 승인 2020.01.07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허청은 지역소재 기업의 지식재산(IP) 인식제고 및 IP보호 지원사업의 참여율 제고를 위해 2020년부터 지자체와 지식재산(IP) 보호 협력 체계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7일 밝혔다.

특히 인천시 대전시 충북도 충남도와 함께 IP보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로 했으며, 해당 지역 이외의 지자체와도 협력 체계를 점진적으로 확대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특허청·지자체 간 IP 보호 협력 사항은 지역소재 수출기업에 대한 ‘IP 보호 지원 사업’ 우대 지원을 골자로 한다.

구체적으로 보면 Δ국제 지재권분쟁 대응전략 지원사업, 지재권분쟁 공동대응 지원사업 우선 지원 ΔIP 보호수준 진단 서비스 무상 제공 Δ해외 전시회 참가기업 대상, 현지 지재권 법률서비스 지원(IP-DESK 연계) Δ지재권 인식 제고를 위한 교육 및 세미나 지원 Δ기타 분쟁대응 우수사례, 해외 지재권 분쟁 동향 등 제공 등이다.

이를 위해 특허청과 지자체는 ‘IP보호 지원 협의체’를 구성해 세부 협력사항을 실행해 나갈 계획이다.

특허청 목성호 산업재산보호협력국장은 “그간 IP 보호를 위한 정부의 다양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수도권에 비해 비수도권 지역 기업의 정부 지원사업 참여가 저조했다”며 “앞으로 지자체와의 협력 강화를 통해 지역의 IP 보호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등 지역의 IP 보호 저변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