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결제데이터 금융데이터거래소서 거래된다
상태바
신한카드 결제데이터 금융데이터거래소서 거래된다
  • 홍용석
  • 승인 2020.05.13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서울 호텔에서 열린 금융 데이터 거래소 출범식에서 참석자들이 출범을 알리는 터치버튼을 누르고 있다. 왼쪽부터 정지석 코스콤 사장, 김학수 금융결제원장, 진옥동 신한은행장, 손병두 금융위 부위원장, 김영기 금융보안원장, 김 윤 SK텔레콤 AIX센터장,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황종섭 KCB 사장. 금융 데이터 거래소에선 공급자와 수요자가 상호 매칭해 비식별정보, 기업정보 등의 데이터를 거래하게 된다. (금융위원회 제공) 2020.5.11/뉴스1


(서울=뉴스1) 김도엽 기자 = 신한카드는 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해 금융보안원이 지난 11일 문을 연 금융데이터거래소에 참여한다고 12일 밝혔다.

금융데이터거래소는 금융 전 분야에서 구축된 양질의 비식별 데이터를 모으고 가공해 고가치 데이터 상품 유통을 목적으로 설립됐다.

신한카드는 금융데이터거래소 공식 오픈 전부터 데이터 판매 및 구매 테스트 시범거래기관으로 참여해 총 13건의 시범거래 중 10개를 실행했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소비영향 분석 데이터를 판매해 소비침체 극복을 위한 Δ소상공인 지원 정책 Δ지역경제 활성화 정책 Δ변화하는 소비패턴에 대응하는 기업의 마케팅 전략 수립 등에 기여했다.

또 핀테크 기업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위한 고객분석 데이터를 판매하는 한편 중소기업의 우수한 데이터를 구매해 실질적인 데이터거래 활성화 가능성을 보였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신한카드가 가지고 있는 광범위한 빅데이터를 활용해 본 사업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