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음 음식배달·좁은 테이블 사이도 척척"…배민 '서빙로봇' 2종 추가
상태바
"많음 음식배달·좁은 테이블 사이도 척척"…배민 '서빙로봇' 2종 추가
  • 이재성
  • 승인 2020.07.20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우아한형제들 서빙로봇 '딜리플레이트K01'와 '딜리플레이트L01' (우아한형제들 제공) © 뉴스1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신규 서빙로봇 2종을 추가했다고 20일 밝혔다. 회사는 연내 전국 사업장에 300대 로봇 공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우아한형제들은 지난해 11월 국내 최초 자율주행형 서빙로봇 렌탈(대여)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이 프로그램은 기존 단일모델(딜리)로 운영됐으나 이날 적재 규모가 큰 프리미엄 모델 '딜리플레이트L01'과 소규모 식당 서빙에 용이한 '딜리플레이트K01'을 추가했다.

딜리플레이트L01은 LG전자가 개발하고 배달의민족이 일반 식당에 공급할 수 있도록 커스터마이징한 로봇이다. 자율주행 수준이 뛰어나 매장 내 로봇 주행에 필요한 별도 설치물이 필요 없고, 고도의 센서 설계로 속도 조절과 장애물 회피가 가능하다.

또한 로봇 몸체에 총 4개의 트레이가 설치돼 한 번에 십여개가 넘는 반찬들과 4인 기준의 식사를 무리없이 서빙할 수 있다. 배터리 자동 충전 기능도 탑재돼 매장 운영 중 로봇의 배터리 충전 여부도 신경 쓸 필요가 없다.

딜리플레이트K01은 음료나 디저트를 판매하는 카페나 단일 메뉴를 판매하는 소규모 식당에 특화된 서빙로봇이다. 한 번에 실어 나를 수 있는 메뉴 수는 적지만, 테이블 간격이 좁은 곳에서도 원활하게 서빙할 수 있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이 로봇도 자동 충전 기능을 지원한다.

우아한형제들의 딜리플레이트 대여 프로그램에는 사업장에 맞는 로봇 솔루션 컨설팅, 로봇 대여부터 정기 관리, 영업배상책임보험 등이 포함됐다.

딜리플레이트L01의 대여 가격은 2년 계약 기준 월 90만 원, 3년 기준 70만원이다. 딜리플레이트K01은 2년 기준 80만원, 3년 기준 60만원이다. 회사 측은 신규 라인업 출시를 기념해 오는 8월 말일까지 대여 프로그램에 가입한 점주에게 3개월 간 대여비를 받지 않을 계획이다.

김요섭 우아한형제들 로봇사업실장은 "지난해 11월 국내 최초로 일반 식당에 서빙로봇을 공급하고 책임지는 대여 프로그램을 선보인 이후 현재 전국 각지의 총 48곳 식당에서 65대의 딜리플레이트가 사장님을 도와 서빙을 하고 있다"며 "더욱 많은 식당에서 편리하게 서빙로봇을 활용하실 수 있도록 신규 라인업을 지속적으로 추가할 예정이며 연말까지 300대 공급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