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로봇으로 모바일뱅킹 오류 상시 점검한다
상태바
NH농협은행, 로봇으로 모바일뱅킹 오류 상시 점검한다
  • 이새연
  • 승인 2020.07.24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1


NH농협은행이 로봇을 통해 모바일앱의 오류를 상시 확인한다.

농협은행은 모바일 환경에서 작동하는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장애점검 시스템을 구현했다고 24일 밝혔다.

RPA는 사람이 하는 반복적이거나 표준화할 수 있는 규칙적인 일을 로봇에 맡기는 시스템이다. 이번에 농협은행이 구현한 RPA 기술은 고객이 모바일 앱을 사용하는 방법과 동일한 경로로 서비스를 점검하는 기술이다.

농협은행은 기존의 서버, 네트워크 등 시스템 중심 서비스 점검방식을 고객 중심의 점검방식으로 바꿨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현재 특허 등록도 추진 중이다.

박상국 NH농협은행 IT부문장은 "이번에 구축한 RPA시스템은 농협은행의 자체 IT 역량으로 한 것"이라며 "고품질 비대면 서비스를 365일 24시간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