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펀드·신탁' 리스크관리 강화…전문부서로 이관
상태바
국민은행 '펀드·신탁' 리스크관리 강화…전문부서로 이관
  • thomas yi
  • 승인 2020.08.11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은행 제공) © 뉴스1


KB국민은행은 펀드, 신탁 등 고객자산에 대한 리스크관리 업무를 금융투자상품본부에서 리스크관리부서로 이관했다고 11일 밝혔다.

투자상품을 관리하는 부서가 아닌 리스크 관리에 전문화된 조직으로 업무를 옯겨 고객 자산 보호를 더 강화하기 위한 조치다.

은행고유자산 리스크관리 정책에 준하는 의사결정 협의체인 고객자산 리스크관리심의회와 고객자산 리스크관리협의회도 신설했다. 두 협의체는 고객자산의 유형별 리스크관리 정책 및 절차를 심의한다. 유관부서장들의 심의 후 유관그룹 임원들의 3분의2 이상 찬성으로 결의되는 방식이다.

지난해에도 국민은행은 전행적 소비자보호 강화를 위한 TFT를 구성했고, 올 초에는 금융소비자보호 업무를 총괄하는 소비자보호본부를 신설해 고객보호 업무의 전문성과 독립성을 강화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KB금융지주 및 계열사 모든 임직원이 소비자보호를 최우선 가치로 삼고 프로세스와 시스템을 정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고객자산 보호를 위한 리스크관리 체계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