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웹툰, 8월 글로벌 이용자 6700만명…역대 최대 기록
상태바
네이버웹툰, 8월 글로벌 이용자 6700만명…역대 최대 기록
  • 이새연
  • 승인 2020.09.07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웹툰 제공)© 뉴스1


네이버웹툰은 지난 8월 글로벌 월간 순 이용자(MAU) 수가 역대 최대를 기록, 6700만명을 돌파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지난 7월 6500만을 돌파한 이후 한 달만에 200만이 증가한 것으로, 네이버웹툰은 올해 목표였던 월간 MAU 7000만을 더 빠르게 돌파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글로벌 이용자가 늘어나며 유료 거래액도 급등했다. 네이버웹툰은 지난 8월2일 일거래액 30억원을 돌파한 것에 이어 8월 한 달 거래액이 800억원을 돌파했다.

지난달 거래액은 지난 5월 700억원을 돌파한 지 3개월만에 100억원이 증가한 것으로, 네이버웹툰은 올해 목표 거래액 8000억원을 무난하게 달성할 것으로 내다봤다. 또 연간 거래액 1조원 달성 시점도 예상보다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예측했다.

김신배 네이버웹툰 사업리더는 "네이버웹툰 플랫폼이 한 지역의 콘텐츠가 각 국가로 연결되는 '크로스 보더' 플랫폼으로 작동하기 시작했다"며 "그 결과 글로벌 지역 사용자들의 증가 추이가 커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현재 한국 작품 '여신강림'은 미국, 일본, 태국, 프랑스 등 글로벌 각국에서 인기 순위 상위에 올라있고, 최근 글로벌에서 연재를 시작한 한국 작품 '더 복서'도 미국, 태국 등에서 인기를 모으며 거래액이 증가하고 있다. 영어 작품 '로어 올림푸스'는 미국을 시작으로 프랑스, 스페인, 라틴아메리카 지역에서 인기 순위 상위에 올랐으며, 최근에는 한국에서도 연재를 시작했다.

웹소설 원작의 웹툰들도 글로벌 지역에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재혼황후'는 태국, 대만 등 지역에서 인기 순위 5위 안에 올랐다. '전지적독자시점'도 인도네시아어, 태국어, 대만어에 이어 지난 8월 영어 서비스에서도 연재를 시작했으며, 유료 결제 건수가 증가하고 있다.

'노블레스'는 오는 10월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돼 전세계에 동시 공개될 예정이다. 지난 4월에는 '신의 탑', 7월에는 '갓 오브 하이스쿨'이 애니메이션으로 제작돼 글로벌 시장에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

김준구 네이버웹툰 대표는 "네이버웹툰은 한국 시장에서의 공고한 위상을 바탕으로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를 넘어 북미와 남미, 유럽 등 전세계에서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며 "글로벌 창작 생태계 조성에 이어 웹툰이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핵심적인 콘텐츠로 성장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