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몽골에 진출한다…"내년에 50곳 개점 목표"
상태바
GS25, 몽골에 진출한다…"내년에 50곳 개점 목표"
  • 이새연
  • 승인 2020.09.09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리테일과 몽골 숀콜라이 그룹 관계자들이 각사의 본사에서 GS25 몽골 마스터프랜차이즈 계약 체결식을 언택트로 진행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GS리테일의 한경수 상무, 오진석 전무, 허연수 부회장, 조윤성 사장, 김성기 상무.(GS리테일 제공)© 뉴스1

편의점 GS25가 몽골에 진출한다. 내년 상반기에 수도인 울란바토르에 '몽골 1호점'을 세운다는 구상이다.

GS리테일은 지난 8일 몽골 최대 유통기업인 '숀콜라이 그룹'과 GS25 몽골 진출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양사는 내년도 상반기 중 몽골 울란바토르에 'GS25 1호점'을 시작으로 첫해 50호점을 오픈한다는 계획이다. 제휴 형태는 GS리테일이 로열티를 받는 '마스터프랜차이즈' 방식이다.

숀콜라이 그룹은 12개 자회사를 거느린 몽골 재계 2위 그룹이다. 몽골 주류·음료 시장 점유율 70%를 석권하고 있다. GS리테일은 지난 1월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사업을 추진해왔다.

특히 본계약 체결 직전인 8월28일에는 현지 사업준비단이 몽골 정부를 설득, 특별기편으로 GS리테일 실무자 6명을 포함한 일반 승객 60여명의 몽골 입국을 성사시켰다. 한국과 몽골 간 항공기 운항이 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지 6개월 만에 재개된 것이다.

GS25가 해외 진출에 성공한 것은 베트남에 이어 두 번째다. 앞으로 몽골을 발판 삼아 동남아시아와 중아시아, 전 세계로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

김성기 GS25 지원부문장은 "GS25는 순수 국내 토종 브랜드 편의점으로 성장해 이제는 로열티를 받으며 세계로 수출하는 브랜드가 됐다"며 "GS25가 지난 30년 간 성장을 거듭하며 체득한 모든 노하우를 활용해 몽골 내 독보적인 사업 인프라를 확보한 숀콜라이 그룹과 함께 성공적인 현지 GS25 모델을 구축할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