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결제원, '금융권 공동 데이터 플랫폼' 구축한다
상태바
금융결제원, '금융권 공동 데이터 플랫폼' 구축한다
  • 이새연
  • 승인 2020.11.10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1


금융결제원이 '금융권 공동 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한다.

금융결제원은 10일 사원총회에서 이같은 구축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공동 데이터 플랫폼은 금융결제원이 금융공동망 운영기관으로서 보유한 대량의 금융결제 데이터를 통합한 뒤 분석, 개방 및 결합하는 공유 인프라(Shared Platform)를 말한다.

금융결제원은 내년 7월까지 데이터 플랫폼 구축을 마친 뒤, 금융결제 빅데이터 개방과 원격 분석 환경을 금융회사, 핀테크·창업기업, 연구기관, 학계 등에 제공할 계획이다.

예컨대 Δ소상공인, 청년계층 등 금융이력 부족자(Thin filer)에 대한 대안 신용정보 제공 Δ기업자금흐름을 기반으로 하는 금융 리스크 관리 고도화 Δ정보소외계층의 금융서비스 접근성 제고를 위해 CD/ATM과 점포 위치 정보 등 제공 Δ보이스피싱 등 금융사기 예방을 위한 금융의심거래 분석·공유서비스 Δ온누리상품권 정보를 활용한 소비트렌드 분석 및 전통시장 활성화 등을 지원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