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댐 국민 인식 확산·성과 공유" '2020 데이터 진흥주간' 개최
상태바
"데이터댐 국민 인식 확산·성과 공유" '2020 데이터 진흥주간' 개최
  • 이재성
  • 승인 2020.12.14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데이터 진흥주간' 포스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2020.12.13/뉴스1


(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 = 디지털 뉴딜의 핵심 사업인 '데이터댐'에 대한 국민 인식 확산과 성과 공유를 위한 행사가 개최된다.

1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는 14일부터 17일까지 '2020 데이터 진흥주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과기정통부가 주최하고 데이터 관련 유관기관들(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K-DATA)·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빅데이터포럼)이 공동으로 주관한다.

'디지털 뉴딜의 혁신엔진, 데이터댐'을 주제로 콘퍼런스, 데이터댐 성과 보고회, 시상식 등 9개의 세부행사가 4일간 개최된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데이터 진흥주간은 매년 3000명 이상의 참관객과 100여개에 이르는 데이터 관련 기업이 참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행사이다.

하지만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현장 행사를 최소화하고 온라인 전시관과 생중계(네이버TV·카카오TV·유튜브 등)로 진행한다.

행사 첫날인 14일에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산업 전반의 데이터 비즈니스와 최신 기술 동향을 소개하는 '데이터 그랜드 콘퍼런스'와 '데이터 서비스 온라인 전시관'이 열린다. 정재승 한국과학기술원(KAIST·카이스트) 교수와 이진규 네이버 이사, 하용호 XYZ벤처스 대표의 기조연설이 있을 예정이다.

15일 열리는 '데이터 매직 콘퍼런스'에서는 이코노미스트 편집자인 케네스 쿠키어(Kenneth Cukier)와 최용진 SK텔레콤 랩스장, 김상윤 이화여대 교수가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D·N·A) 기반의 혁신 사례를 발표한다. 또 '데이터 취업토크', '데이터 분석 경진대회 시상식' 등이 진행된다.

16일부터 17일까지는 데이터댐 구축 사업의 성과 및 우수 활용 사례 등을 공유하는 '데이터댐 성과보고회'가 열린다. 마이데이터 사업, 데이터 스타트업 지원 사업, 데이터 전문인력양성 사업 등이 소개될 예정이다. 마지막날인 17일은 국내 데이터 산업 분야 공로자를 시상하는 '데이터인의 밤'도 개최된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데이터와 인공지능 경제 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해 데이터댐 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겠다"며 "특히 투자 여력이 부족해 디지털 대전환이 어려운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등이 데이터, 인공지능과 클라우드를 이용할 수 있도록 2025년까지 2만2000개 이상의 기업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