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중소 파트너사 위한 빅데이터 시스템 구축…"동반성장 도모"
상태바
롯데홈쇼핑, 중소 파트너사 위한 빅데이터 시스템 구축…"동반성장 도모"
  • 정희
  • 승인 2021.01.11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홈쇼핑 중소 파트너사 전용 빅데이터 시스템 오픈© 뉴스1


(서울=뉴스1) 강성규 기자 = 롯데홈쇼핑은 중소 파트너사를 돕기 위해 전용 빅데이터 시스템을 열었다고 11일 밝혔다.

이를 통해 파트너사들에게 상품 판매 현황과 함께 구매 고객 패턴, 소비 트렌드 등 분석 데이터를 열람하고 이를 상품 개발과 운영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업계에 따르면 최근 기업들은 의사 결정, 서비스 고도화에 빅데이터를 활용하며 경영 환경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있다. 하지만 중소기업들은 비용·인력 등의 문제로 활용이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이에 따라 롯데홈쇼핑은 지난해 3월부터 파트너사 의견을 청취해 파트너사 전용 빅데이터 시스템을 기획했다.

해당 시스템은 롯데홈쇼핑의 데이터 기반 분석 서비스로, 파트너사의 매출 현황, 취소·반품 사유, 상품 구매 경로 등 다양한 데이터를 분석하고, 세분화했다.

최근 실적을 기준으로 TV, 모바일 등 주문 매체별 비중, 미리 주문 비중, 상위 매출 상품, 주요 고객의 현황과 특징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취소·반품 사유와 기상 분석 데이터와 연계한 방송 일자별 매출 현황 분석 자료도 제공한다. 다양한 관점에서 데이터를 다각도로 분석해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데이터에 기반한 상품 기획으로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어 효율적인 상품 판매가 가능, 파트너사들의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충경 롯데홈쇼핑 빅데이터팀장은 "빅데이터를 활용해 고객의 니즈에 가장 근접한 서비스 제공이 경쟁력으로 평가받는 시대"라며 "중소기업과 동반성장을 도모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