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 헬스케어 사업 속도…미생물 연구 기업 '비피도'와 협약
상태바
롯데칠성, 헬스케어 사업 속도…미생물 연구 기업 '비피도'와 협약
  • thomas yi
  • 승인 2021.01.21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일 서울 송파구 롯데칠성음료 본사에서 헬스케어 균주 개발 및 마이크로바이옴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롯데칠성음료 제공)© 뉴스1


롯데칠성음료가 마이크로바이옴 전문기업 '비피도'와 손잡고 헬스케어 사업에 속도를 낸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 20일 비피도와 '헬스케어 균주 개발 및 마이크로바이옴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마이크로바이옴은 인체 내 유익균·유해균의 유전 정보와 질병 사이 연관성을 밝히는 연구 분야로 세계적으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식품뿐만 아니라 화장품과 치료제로 영역을 확장하며 시장 규모를 키우는 중이다. 국내에서는 정부의 5대 그린바이오 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미생물 연구·개발 기업 비피도는 비피더스균을 활용한 프로바이오틱스 브랜드 '지근억 비피더스'와 화장품 브랜드 '비피도랩'을 보유하고 있다.

롯데칠성음료는 이번 협약을 통해 롯데중앙연구소의 식물성 유산균 연구·개발 역량과 비피도의 기술을 접목해 헬스케어 기능성 균주를 발굴하고 공동 연구와 제품 개발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유아기에서 노년기까지 생애주기별 건강 기능성 소재와 제품 개발에 나선다. 특히 식단관리 앱과 개인맞춤형 영양 관리 솔루션을 선보일 계획이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비피도와 협업을 통해 프로바이오틱스 기능성 제품 개발을 넘어 마이크로바이옴 특화 소재 개발 등 다양한 산업 분야로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