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출시 14개월만에 '웅진스마트올' 회원 10만명 돌파
상태바
웅진씽크빅, 출시 14개월만에 '웅진스마트올' 회원 10만명 돌파
  • 정희
  • 승인 2021.01.22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1

 웅진씽크빅은 전과목 AI학습 '웅진스마트올' 출시 14개월만에 회원 10만명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2019년 11월 출시된 웅진스마트올은 500억건의 학습 빅데이터가 집약된 전과목 AI학습 플랫폼이다. 웅진씽크빅만의 AI특허기술을 적용해 교과진도, 학습습관, 이해도, 학습성과에 따라 맞춤진도 학습을 제공한다.

웅진씽크빅은 선도적인 AI교육기술 개발과 효과성 검증 덕분에 단기간에 10만명의 회원이 가입할 수 있었다고 자평했다.

웅진씽크빅은 2016년부터 독자적인 AI기술을 구축, 국내 최초로 AI교육서비스를 선보였다. AI교육 핵심 특허 10건을 포함한 총 19건의 에듀테크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웅진씽크빅의 AI 학습코칭을 이용하면 정답률이 평균 10.5%p(포인트) 향상됨을 카이스트 김민기 교수팀 논문으로 검증받기도 했다.

웅진씽크빅의 스마트학습 회원 수는 총 46만명이며, 웅진스마트올을 포함한 AI학습 회원 수는 16만명에 달한다.

웅진씽크빅 관계자는 "AI기반 개인화 학습으로 학습효율을 높여주는 웅진스마트올의 장점이 많은 학부모와 학생들에게 인정받은 결과"라며 "AI교육 기술을 더 정교화해 비대면 학습 환경에서도 아이들이 올바른 공부습관을 기르고 효과적으로 학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